제주김녕미로공원과 ‘녹색관광지 만들기’ 협약
제주김녕미로공원과 ‘녹색관광지 만들기’ 협약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6.12.20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색소비 확산과 그린카드 발급 확대 위해
협약사진

제주특별자치도는 녹색소비와 그린카드 발급을 늘리기 위해 도내 사설관광지론 처음으로 그린카드 혜택이 적용 될 수 있도록 제주김녕미로공원과 ‘녹색관광지 만들기’ 협약을 지난 12월 16일 맺었다.

이날 협약식은 13:30 제주김녕미로공원에서 제주특별자치도, 제주김녕미로공원, 환국환경산업기술원, 제주은행, 제주녹색구매지원센터가 참여해 진행됐다.

협약서 주요 내용은 제주김녕미로공원에 방문해 그린카드를 제시하는 방문객을 대상으로 입장요금 할인 혜택을 적용하며, 각 협약 기관별 녹색관광지 만들기 사업과 그린카드 발급 확대를 위해 공동으로 노력한다는 것이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2016년12월17일부터 제주김녕미로공원을 방문해 그린카드를 제시하면 성인기준 일반 입장요금 3300원에서 약 9% 할인 된 3000원에 입장할 수 있게 된다.

다만 단체, 청소년, 어린이, 노인, 제주도민의 할인 적용 등 요금 할인이 적용되는 입장요금은 해당이 안 된다.

지금까지는 공용 관광지를 대상으로 그린카드 혜택을 적용해 왔으나 사설관광지로는 이번이 처음이다.

그린카드란 지난 2011년 7월에 출시된 에너지 절약, 친환경제품 구매, 대중교통 이용, 에너지 절약 등 친환경소비생활 실천 때 포인트 적립 과 공공시설 할인 혜택 등을 받는 대국민 서비스이다.

<하주홍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