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명품 감귤주 ‘신례명주(信禮名酒)’ 출시
서귀포시 명품 감귤주 ‘신례명주(信禮名酒)’ 출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6.09.13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봉 등을 원료로 한 명품 감귤주 ‘신례명주’가 첫 선을 보인다.

서귀포시는 향토자원인 한라봉과 신예감 등을 원료로 한 최고급 고도 명주 ‘신례명주(信禮名酒)’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9월 감귤 발효주인 ‘혼디주’를 출시한 농업회사법인 ㈜시트러스가 2차로 감귤 증류주를 선보이게 된 것이다.

이번 출시되는 ‘신례명주’는 알콜도수 50%로 신례리 소속 조합원이 생산한 감귤을 수매, 수작업으로 껍질을 벗겨 착즙해 사용한다.

또 감귤연구소에서 특허 개발한 효모로 저온 장기 발효시켜 최신공법으로 증류, 세계 최고 품질의 리무진 오크통에서 숙성시킨 원액을 블랜딩해 제조했다.

중국인 관광객과 높은 도수의 술을 선호하는 고객층을 타깃으로 하고 있다. 소비자 가격은 750㎖ 1병당 6만원이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