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아버지 손녀 안고 가다 … 3m 둑 아래로 추락
할아버지 손녀 안고 가다 … 3m 둑 아래로 추락
  • 이다영 기자
  • 승인 2016.08.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덕 동측 해변방향 모래사장으로 추락, 읍급조치 후 긴급후송

3m 높이의 해변 둑에서 할아버지와 손녀가 모래사장 방향으로 추락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5일 제주시 함덕리에 위치한 동쪽해변 3m 높이의 둑에서 유모씨(75·남)가 그의 손녀 안모(6·여) 어린이를 안고 거닐다 모래사장 방향으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유씨는 오른쪽 머리 부분의 반상출혈과 부종으로 통증을 호소했으며, 손녀는 오른쪽 팔 통증을 호소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수상요원과 함덕구급대는 현장에서 응급처치(척추고정) 후 제주시내 병원으로 긴급 후송했다.

 

한편 환자 2명 모두 의식은 양호한 상태이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다영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7-08-09 23:13:49
아이고 아프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