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제주 중소기업 화장품 브랜드 마케팅 지원
JDC, 제주 중소기업 화장품 브랜드 마케팅 지원
  • 조보영 기자
  • 승인 2016.05.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코리스 외 15개사와 상생 협약식 체결, 지역 경제활성화 기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와 제주지역 중소기업 화장품 브랜드가 지역발전을 위해 손을 잡았다.

JDC는 리코리스(대표 태경환)를 비롯한 15개사와 24일 JDC 본사에서 상생 협약식을 체결하고 중소기업체의 판로확보와 매출증진을 위한 마케팅 행사를 지원하기로 했다.

중소기업체는 안정적인 상품공급과 지속적인 신상품개발을 통해 제주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한편 JDC가 론칭한 제주지역 중소기업 화장품 전문매장 ‘코스메나뚜르(cosme․natuur)’는 JDC 공항면세점, 서울소재 SM면세점에 입점한 것을 시작으로 최근 서울 소공동 신세계면세점에 입점해 운영되고 있다.

코스메나뚜르는 청정제주를 대표하는 화장품 브랜드인 ‘리코리스’ , ‘제주온’ , ‘제주마유’ ‘제이어스’, ‘데일리시’ 등 15개 브랜드를 판매하며 대표상품으로는 마유크림, 마유마스크, 동백 핸드크림 등이 있다.

JDC 관계자는 “면세점 매장이 제주지역 화장품브랜드가 경쟁력을 확보하고 해외수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조보영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