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이 안전. 행복하게”근린·어린이공원 환경 개선
“시민이 안전. 행복하게”근린·어린이공원 환경 개선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6.04.29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사업비 5억 원을 들여 6월말까지 공원 환경을 개선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제주시는 근린공원인 노형공원은 산책로와 배드민턴장을 정비하고. 이도공원은 화장실 리모델링, 사라봉공원 장수산책로 공원 등 교체, 신산공원 오래되고 낡은 노후시설물 철거 등에 나선다.

또 사업비 4억 원을 들여 어린이공원 조합놀이대, 탄성바닥 재포장, 그네 등을 정비한다.

제주시 공원녹지과는 근린공원과 어린이공원 안 오래되거나 낡은 시설물 등을 신속하게 정비하고, 현장기동반(4명)을 연중 운영하고 있다.

4월 현재 의자 등 편의시설 보수 등 105건을 처리했다. 달마다 2차례이상 환경정비의 날을 운영하고 있다.

제주시가 관리하는 도시공원은 188곳(근린공원 54곳, 어린이공원 129곳, 주제공원 5곳)과 녹지 86곳이다.

박두원 공원녹지과장은 “앞으로도 청정 제주 이미지에 걸 맞은 안전하고 행복한 공원환경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하주홍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