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페루 ’서 ‘세계 섬연안 생물권보전지역 회의’ 개최
제주도, ‘페루 ’서 ‘세계 섬연안 생물권보전지역 회의’ 개최
  • 조보영 기자
  • 승인 2016.03.13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유네스코·스페인 메노르카 공동 주최…제4차 전체 총회도 참석

제주도와 유니스코, 스페인 메노르카와 공동 주최하는 ‘세계 섬연안 생물권보전지역 네트워크(WNICBR) 제6차 회의’가 오는 15일 페루 로마에서 개최된다.

‘세계 섬연안 생물권보전지역 네트워크(WNICBR)’의 사무국이기도 한 제주도는 페루 리마에서 열리는 이번 회의에서 향후 10년간 생물권보전지역 전략 목표가 될 리마행동계획(LAP)에 관한 최종 결과를 유네스코에 공식 제출할 예정이다.

아울러 관계자 워크샵을 개최해 유네스코 공동사무국인 스페인과 함께 향후 세계섬연안생물권보전지역 네트워크 유지관리 및 회원지역 관리방안, 신탁기금 집행계획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논의하는 시간을 마련한다.

또한 회의와 동시에 열리는 ‘제4차 세계 생물권보전지역 전체 총회’에도 참석, 세계 섬연안 생물권보전지역 네트워크 및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을 홍보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2002년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된 후 유네스코 국제조정이사회로부터 2012년 2월 스페인 메노르카와 함께 ‘세계섬연안생물권보전지역 네트워크’의 공동사무국으로 지정받은바 있다.

<조보영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