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동계체전에 알파인스키 첫 도전
장애인동계체전에 알파인스키 첫 도전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6.02.17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선수단, 알파인스키·휠체어컬링 등 2개 종목 12명 파견

제주도선수단이 사상 처음으로 장애인동계체전 알파인스키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제주도선수단은 16일부터 시작된 제13회 전국장애인동계체전에 알파인스키(좌식)와 휠체어컬링 등 2개 종목에 12명의 선수단을 파견했다. 알파인스키는 이번 체전에 첫 얼굴을 비쳤다.

박종성 총감독(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동계종목의 환경적 어려움에도 알파인스키 선수가 처음으로 출전한 것을 비롯해 땀 흘려 훈련한 선수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제주를 대표한다는 자긍심을 갖고 갈고 닦은 기량을 마음껏 발휘해 도민들에게 기쁨과 희망을 선사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 장애인동계체전은 오는 19일까지 강원도 평창 등지에서 열린다.

<김형훈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