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주, 유소연 제치고 여자골프 세계랭킹 6위
김효주, 유소연 제치고 여자골프 세계랭킹 6위
  • 미디어제주
  • 승인 2016.02.16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림픽 한국여자대표팀 선발 경쟁 ‘점입가경’…장하나·전인지는 각 9·10위로 바짝 뒤쫓아
(왼쪽부터) 유소연 김효주 전인지. 각각 현재 여자골프 세계랭킹 7위, 6위, 10위다. [사진=JGA 홈페이지]

김효주(롯데)가 16일(한국시간)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평점 5.29점을 받아 6위로 올라섰다. 

1주전 대비 한 계단 상승한 것이다. 자신의 역대 최고 랭킹(4위)에는 두 계단 뒤진다.

지난주 6위였던 유소연(하나금융그룹)은 김효주에게 0.01점 뒤져 7위로 밀려났다.

박인비(KB금융그룹)는 2위, 김세영(미래에셋)은 5위를 유지했다.

오는 8월 열리는 리우올림픽에 한국여자골프는 네 명이 출전할 것으로 보인다. 출전자는 오는 7월11일 세계랭킹 기준으로 선발된다. 

현재 랭킹으로라면 박인비 김세영 김효주 유소연이 태극 마크를 단다.

그러나 랭킹 9위 장하나(비씨카드), 10위 전인지(하이트진로)가 네 선수를 바짝 쫓고 있어 최종적으로 누가 브라질로 갈지는 불투명하다. 

지난주 유럽여자골프투어(LET) ‘ISPS 한다 뉴질랜드 여자오픈’에서 올해 첫 승을 거둔 리디아 고(고보경)는 평점 11.31로 박인비와의 격차를 1.41점으로 벌렸다.

그 대회에서 공동 2위를 한 아마추어 국가대표 최혜진은 랭킹 198위에 자리잡았다.

한편 지난주 미국PGA투어 AT&T 페블비치 프로암에서 약 10년6개월만에 통산 3승째를 거둔 본 테일러(미국)는 남자골프 세계랭킹 100위에 자리잡았다. 1주전 대비 347계단 폭등했다.

아주경제 김경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