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해양도립공원, “200만명 시대 보인다”
우도해양도립공원, “200만명 시대 보인다”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5.09.11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8월말기준 139여만명 찾아, 지난해 보다 37.3%↑
우도를 찾은 탐방객들

올해 우도해양도립공원을 찾는 탐방객은 200만 명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제주시는 올 8월말 기준 우도해양도립공원을 방문한 관광객이 139만4040명으로 1년전보다 37.37% 늘었다고 밝혔다.

이 같은 추세라면 올 12월 말까지 탐방객 200만명 시대를 열어 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시는 우도해양도립공원에 △하고수동 해수욕장 화장실 리모델링 △해안도로변 안전시설물 설치 △마을안길 보수 △해안도로 아스콘 포장 △푸른 숲 가꾸기 일환으로 우도봉 일대 동백나무 심기 등을 했다.

특히 우도를 방문하는 탐방객과 지역주민들에게 불편을 주는 악취 민원 주원인인 양돈장을 폐쇄하고 환경기초시설 유지보수와 주변 환경을 깨끗하게 개선하여 나가고 있다.

그동안 여러 도항선 운영으로 탐방객들에게 불편을 줬던 사항에 대해 지난 8월1일부터는 우도 1·2·3 도항선을 통합 운영함으로써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제주시는 우도해양도립공원을 방문하는 탐방객과 지역주민 편의 제공을 위해 내년도 예산을 확보, △화장실 신축·보수 △우도 비양도 둘레길 조성 연장사업 △우도 해안도로 도로 확장, 미포장 구간 포장공사 △상징 조형물 등을 만들어 설치할 계획이다.

<하주홍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