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술 마시던 지인 잠들자 주머니서 현금 ‘슬쩍’
함께 술 마시던 지인 잠들자 주머니서 현금 ‘슬쩍’
  • 오수진 기자
  • 승인 2015.08.20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서부경찰서는 만취한 지인의 옷을 뒤져 현금을 가로챈 A씨를 절도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8일 오전 8시쯤 제주시 노형동 공원에서 함께 술을 마시다 잠이 든 피해자 김씨(48) 바지 주머니에 있던 현금 51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공원 내 주민들의 목격 진술과 CCTV관제센터의 공조로 A씨를 특정한 후 범행을 자백 받아 검거했다.

<오수진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