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형드림타워 218m에서 169m로, 통합 심의 통과될까
노형드림타워 218m에서 169m로, 통합 심의 통과될까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5.03.23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객실 수도 450여실 줄어 … 제주도, 오는 26일 통합심의위 소집 예정
노형 드림타워 신축공사 설계변경 추진에 따른 교통영향분석 및 개선대책 사전검토 보완서가 제출돼 건축교통 통합심위원회에 상정될 예정이어서 심의 통과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초고층 빌딩 건축에 따른 도심 주차난 등 우려가 제기되고 있는 노형 드림타워가 고도를 낮춰 추진키로 하면서 제주도의 건축․교통 통합 심의를 통과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시로부터 제주 드림타워 신축공사 설계변경 추진에 따른 교통영향분석 및 개선 대책 사전검토 보완서가 제출돼 안건 상정을 검토하고 있는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주요 변경 사항을 보면 우선 건축물 높이가 당초 218m에서 169m로 49m가 낮아졌다. 층수로는 종전 56층에서 38층으로 18층이 줄어들었다.

호텔 및 콘도 객실수도 이전 2078실에서 1626실로 452실 감소했다. 전체 주차대수는 1660대에서 1497대로 줄어들었지만 대형버스 주차장은 종전 9대에서 35대로 확충됐다.

제주도 관계는 “보완서가 제출된 만큼 건축위원회의 건축․교통통합심의위원회를 소집, 빠르면 오는 26일 안건을 심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