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0 18:05 (화)
[날씨] 오후부터 눈…강풍주의보 발효
[날씨] 오후부터 눈…강풍주의보 발효
  • 김진숙 기자
  • 승인 2014.12.16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전역에 강풍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새벽부터 칼바람이 불며 체감온도를 더욱 끌어내리고 있다.

또한 미세먼지 농도도 오늘(16일) 오전 중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으로 나타나겠다.

제주는 오늘 오후부터 눈이 오겠고, 산간에는 오전 10시를 기해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많은 눈이 쌓이겠다.

낮 최고기온은 제주 7도, 서귀포 8도로 예상된다.

아침부터 강풍과 함께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며 매우 춥겠고, 이번 추위는 18일까지 이어지겠다.

내일(17일)은 구름 많고 눈이 오겠다.

내일까지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 산간 10~40cm, 제주도(산간 제외) 1~5cm이다.

제주지방기상청은 내일 새벽에 해안가에도 눈이 쌓이고, 중산간 이상에는 많은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돼 교통안전 등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현재 해상에 발효 중인 풍랑주의보는 오후에 풍랑경보로 강화될 가능성이 높겠다.

<김진숙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