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생태숲, 전국 최고 명품 숲으로 거듭난다
한라생태숲, 전국 최고 명품 숲으로 거듭난다
  • 오수진 기자
  • 승인 2014.02.12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생태숲을 찾은 탐방객은 15만 8천명으로 12년 대비 38%증가했다.
제주도는 한라 생태숲을 ‘전국 최고의 숲’으로 조성, 식물자원의 보존 ·관리와 생태체험 휴양문화를 창출하기 위해 올해 8억 원을 투자한다.

도는 탐방로변 테마 숲에 약용수종(산열매나무, 고로쇠나무 등)을 심어 탐방객이 학습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하고, 노약자와 장애인, 어린이들이 휠체어나 유모차로 편하게 탐방할 수 있도록 탐방로와 편의시설을 보강·시공할 계획이다.

 
생태숲 관계자는 "천연기념물 왕벚나무 후계림을 조성하기 위한 조직배양, 묘목 생산등 산림 생태계의 복원과 생물자원 보존에도 힘써 전국 최고의 명품 숲으로 거듭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오수진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