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우근민 새누리당 입당 교감설, 청와대가 해명하라”
민주당 “우근민 새누리당 입당 교감설, 청와대가 해명하라”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4.01.04 14:0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현 부대변인 “우 지사, 공천장 약속받았다고 흔드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

 
민주당 중앙당이 우근민 지사가 밝힌 청와대와의 새누리당 입당 교감설과 관련, 청와대가 해명에 나설 것을 요구하고 나섰다.

민주당 김정현 부대변인은 4일 오전 논평을 내고 “우 지사의 말대로라면 박근혜 대통령이 직접 우근민 지사의 새누리당 입당에 결정적 영향을 미쳤다는 것이며, 이후 청와대측과 입당에 관한 협의를 거쳤다는 것으로 해석될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우 지사가 지난 3일 새누리당 제주도당 신년인사회에서 ‘새누리당에 들어오는 과정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뜻을 다른 곳에 전달한 적은 없다. 박 대통령이 정부와 함께 제주 발전을 위해 우 지사가 같이 기여했으면 좋겠다는 얘기를 했다’고 밝힌 데 대한 청와대의 입장 표명을 요구하고 나선 것이다.

이에 김 부대변인은 “만일 우 지사의 새누리당 입당에 청와대가 직접 관련이 있다면 이것은 지방선거를 앞두고 청와대가 선거에 직접 개입한 아주 나쁜 사례로 기록될 수밖에 없다”고 우려를 표명했다.

그는 “선거가 임박해 있는데 청와대가 나서 무소속 단체장을 여당에 입당시키고 공천을 보장하고 예산을 밀어주는 것은 과거 권위주의 정권 시절에나 흔히 볼 수 있었던 공작·관권 선거의 익숙한 모습”이라고 비판하기도 했다.

특히 그는 “최고 권력자와의 입당 교감설을 새누리당 당원들이 모인 자리에서 공개적으로 자랑스럽게 떠드는 것 역시 공천장을 약속받았다고 흔드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라며 우 지사를 직접 겨냥, “한 마디로 요즘 국민들의 민도로 볼 때는 혀를 찰 일이고 제주도민을 우습게 아는 것”이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이에 그는 “당사자가 기왕에 대통령과 입당 교감설을 밝힌 마당이니 청와대는 우 지사의 새누리당 입당과 무슨 관계가 있는지 상세히 밝힐 것을 촉구한다”고 청와대가 입장을 밝힐 것을 요구했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영환 2014-01-04 20:57:16
새누리 제주도당 임직원 여러분! 좀 잘 하세요 제주도일은 제주에서 해결 해야지 아무리 제주도지사라고 해도 제주여론 무시하고 중앙으로 올라가서 정치하는걸 그냥 놔둡니까? 제주에서 무시하는사람 중앙으로 가서 힘쓴다고 제주에서 알아 준답니까? 우근민이는 이젠 그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