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민주당의 당정협의 비판, 분열·선동의 정치”
새누리 “민주당의 당정협의 비판, 분열·선동의 정치”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3.12.10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줄곧 수세에 몰려 있던 새누리당 제주도당이 10일 우근민 지사와의 당정협의에 대한 민주당 제주도당의 논평에 반박하며 역공에 나섰다.

새누리당 제주도당은 이날 오후 5시 우 지사와의 당정 협의와 관련, “이 자리에서 논의될 제주 4·3 문제 해결과 제주공항 인프라 확충 등 박근혜 대통령 공약사업은 진정한 국제자유도시 완성과 제주발전을 위해 더 이상 늦출 수 없는 최대 현안과제라는 데 모든 도민들은 공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새누리당은 민주당을 겨냥, “그동안 3선 국회의원이 세 명씩이나 있음에도 불구하고 현안 해결은 뒷전이고, 치적 홍보에만 열 올리면서 도민들에게 실망만 안겨줬다”고 비판했다.

특히 최근 박근혜 대통령의 자진 사퇴를 주장한 장하나 국회의원에 대해 “심지어 제주출신으로 민주당 제주도당 대변인을 지낸 장하나 국회의원의 국민 무시, 국가 모독, 대선불복 망언사태로 도민들에게 그만 망신주고 즉각 사퇴해야 할 것”이라고 공세의 수위를 높였다.

이어 “대승적으로 힘을 합쳐도 모자랄 판에 제주도와 집권여당이 당정협의회를 개최해서 돌파구를 찾고자 하는데 딴지를 걸고 나서는 것은 도민들은 안중에도 없고, 분열과 선동의 정치에만 열을 올리는 민주당 제주도당의 한심한 현주소가 아닐 수 없다”고 비판했다.

민주당이 이른바 ‘한동주 게이트’를 문제삼은 데 대해서도 새누리당은 “전직 서귀포시장의 부적절한 발언은 사법당국에서 엄정수사해서 처리하면 될 일이며, 결코 정쟁의 도구로 악용코자 한다면 좌시하지 않을 것임을 분명하게 밝혀둔다”고 선 긋기에 나섰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