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헬기 전진배치, 가을철 산불방지 비상체제 돌입
산림청 헬기 전진배치, 가을철 산불방지 비상체제 돌입
  • 하주홍 기자
  • 승인 2013.11.01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철 산불위험 기간이 다가옴에 따라 11월1일부터 12월15일 까지 산불방지 기간으로 정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이를 도 홈페이지(www.jeju.go.kr)에 공고해 비상근무체제로 전환, 산불재난 대비에 총력 대응하기로 했다.

도는 가을철 산불방지대책을 마련, 도·국립공원·행정시 등 16개 기관에 산불방지대책본부 설치 운영, 산불위기경보 발령·경보별 조치기준 시달, 소방서·군부대·경찰청 등 유관기관과의 공조 체제를 갖춰 비상근무 체계로 돌입한다.

입산자 실화를 예방하기 위해 도내 산림 36%에 해당하는 142곳(3만3000㏊)에 입산통제구역을 지정하고, 산불감시원 123명,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 110명을 주요 등산로와 취약지역에 배치해 상시순찰을 통해 예방에 나선다.

오름 정상 등 설치된 무인감시카메라(22개소)를 가동하여 산불취약지역에 대해 밀착 감시하고, 등산로 입구에 설치된 무인방송 시스템(8곳)을 이용하여 산불예방 방송을 하기로 했다.

산림청 진화 헬기를 가을철 산불조심 기간 보다 앞당겨 10월17일 부터 남원읍 수망리 헬기계류장에 전진배치해산림헬기 출동태세를 갖췄다.

<하주홍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