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제주대학교 병원, '창업보육센터'로 재탄생
옛 제주대학교 병원, '창업보육센터'로 재탄생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3.06.05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 제주대학교 병원이 '창업보육센터'로 재탄생 해 개소식을 가졌다

제주시 삼도2동에 위치한 옛 제주대학교 병원이 대학 ‘창업의 산실’로 재탄생했다.

제주대학병원이 아라동으로 이전하면서 지난 2009년부터 사용이 중단됐던 건물을 리모델링 해 5일 창업보육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개소식에는 우근민 지사, 이의준 광주·전남중소기업청장 등 내빈·지역관계자와 허향진 총장, 임종환 창업보육센터장 등 대학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중소기업청 15억원, 제주특별자치도 10억원, 제주대 10억원(현물출자) 등 35억원이 투입된 이 사업은 옛 제주대병원 신관과 구관 일부를 리모델링해 연면적 4079㎡ 규모며 이중 보육실 공간은 2633㎡다.

이곳 창업보육센터는 48개의 창업보육실을 갖추고 있다. 이에 따라 제주대 창업보육센터 보육실은 기존 대학 내 24개소를 포함해 72개소로 확대된다.

허향진 총장은 “대학 창업지원 인프라가 완성됨으로써 우수 중소기업 발굴·지원을 위한 원스톱 시스템이 구축됐다”며 “지역 기업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옛 도심 상권을 살리는데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오늘 개소한 창업보육센터에는 약 48개 업체가 입주하고, 원스톱지원센터 등 각종 지원시설이 들어서게 됨으로써 상주인원만 300여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다 센터 방문객 등을 감안하면 연인원 유동인구만 1만여명 이상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감사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