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임텍에 향기를 입혀 제주를 세계에 알리다"
"네임텍에 향기를 입혀 제주를 세계에 알리다"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3.03.09 0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 성장동력 마이스>②제주사랑농수산, 스마트한 네임텍으로 홍보효과 ‘톡톡’

‘서비스산업의 꽃’으로 불리는 마이스 산업은 국가, 도시간 유치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제주의 마이스 산업에 있어서 새로운 성장동력이 필요하다. 더 이상 기존 마이스 상품으로는 세계와 경쟁할 수 없기 때문에, 이제는 마이스에 어떤 콘텐츠를 집어넣어서 새로운 트랜드를 형성하느냐가 새로운 시장 선점을 위한 중요한 과제로 떠올랐다. 제주관광공사와 제주상공회의소는 이같은 산업계의 흐름에 맞춰 IT, BT 기술을 마이스와 접목시킨 새로운 ‘융복합 마이스 신성장동력 발굴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미디어제주는 마이스 산업을 선도할 제주 기업을 3주에 걸쳐 소개한다. 〔편집자 주〕

제주의 자생식물에서 채취한 특유의 제주향을 네임텍에 접목, 제주만의 색다른 상품을 개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제주 최로초 화산석 송이 화장품, 한라봉차, 국화차, 민들레, 선인장(백년초) 분말을 생산한 제주사랑농수산(대표 양경월)은 제주향을 느끼는 스마트한 네임텍을 개발했다.

마이스 참가객은 각국에서 사회적으로 왕성하게 활동하는 계층이자 오피니언 리더들이기 때문에 국가와 지역에 대한 홍보·마케팅 유발 효과가 매우 크다.

그래서 각 국가와 지역에서는 마이스 참가객들의 그 지역에 대한 이미지 상승을 위해 그 지역 유명인, 특산품 등을 활용한 각종 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이같은 고민끝에 제주사랑농수산은 자체적으로 개발한 향기를 네임텍에 접목시켰다. 이는 융복합형 마이스 산업분야 중 BT 기술이다.

제주사랑농수산에서 개발한 '제주 향 스마트 네임텍'은 기존 네임텍이 참석자의 기본정보만 인쇄돼 있는 것에서 벗어나 QR코드를 활용, 참가자를 식별하고 정보와 일정을 모바일 서비스를 할 수 있게 했다.

제주사랑농수산 양경월 대표가 자체적으로 개발한 '제주 향 스마트 네임텍'을 설명하고 있다. 
QR코드란, 길거리의 광고판 등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정사각형 모양의 불규칙한 마크로, 흔히 보는 바코드와 비슷하지만, 활용성이나 정보성 면에서 기존의 바코드보다는 한층 진일보한 코드 체계이다.

기존 바코드에 비해 많은 양의 데이터/정보를 넣을 수 있으면서 코드 크기는 짧고 작은 형태를 유지할 수 있다는 점을 활용, 네임텍 안에 참가자 개인 정보는 물론 행사 및 일정 정보까지 수록, 활용도를 높였다.

특히 네임텍에는 (주)제주사랑농수산의 기술을 활용, 제주향을 코팅, 후각신경을 자극해 회의가 진행되는 동안 참석자의 머리를 맑게 하고, 집중력을 향상시켜주며, 심신 안정을 유도할 수 있도록 했다.

이 네임텍은 기능적인 면은 물론, 네임텍의 모양도 한라산, 돌하르방, 한라봉 등 제주를 상징하는 모양으로도 제작이 가능하며, 행사 성격에 따라서는 로고를 활용한 네임텍으로도 제작할 수 있어 마이스 참가자들이 일체감을 가지고 행사에 임할 수 있게 했다.

행사 종료 이후에는 네임텍 그 자체가 하나의 기념품으로 제공돼 마이스 참가자들이 제주를 기억할 수 있고, 주변 사람들에게 제주의 향을 통해 제주를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사랑농수산은 이니스프리, 소망화장품 등 국내 굴지의 화장품 업체와 업무 연계를 하고 있으며 중국과 홍콩 시장에도 적극적으로 진출, 제주를 널리 알리고 있다.

최근에는 제주의 자생식물을 활용한 향료나 향기 자원을 이용한 건강·뷰티 생물 소재 개발 등 제주의 '향기'를 활용한 사업을 활발히 전개, 다양한 인증을 취득하고 있다.

제품문의 : (주)제주사랑농수산(064-782-1101)

<김진규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