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산 입산·하산 통제시간 3월부터 조정
한라산 입산·하산 통제시간 3월부터 조정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3.02.13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부터 한라산 입산 및 하산 통제시간이 다시 조정된다.

한라산국립공원관리사무소(소장 진기욱)는 3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한라산 탐방객 편의를 위해 탐방시간을 입산 및 하산 시간을 조정, 탐방시간이 연장된다고 13일 밝혔다.

조정되는 입산 시간을 보면 어리목코스 매표소와 영실코스 통제소는 12시에서 오후 2시로, 윗세오름 통제소는 오후 1시에서 오후 1시30분으로, 성판악코스 진달래밭 대피소와 관음사 코스 삼각봉 대피소는 각각 12시에서 12시30분으로 조정된다.

또 돈내코 코스는 오전 10시에서 10시30분으로, 어승생악 코스는 오후 4시에서 오후 5시로 코스별 탐방시간이 조정된다.

국립공원관리사무소측은 3월에도 꽃샘추위 등 기온 차로 인해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기 때문에 방한복과 여벌옷, 장갑 등 충분한 복장을 준비해 안전산행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